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찬미 받으소서

조한 2020.10.13 13:34 조회수 : 99

만물을 서로 돕는다.

찬미 받으소서.

이런 주문이 안심을 시켜주는 시대.

미카엘 수녀님에게서 편지가 왔다. 

 

 

어제 교황 프란치스코께서 새 회칙 Fratelli tutti- 형제애와 사회적 우정에 관하여를 발표하셨답니다.

회칙은 교황이 신자들에게 발표하는 최고수준의 지침서입니다^^

5년 전 프란치스코 교황님이 "찬미받으소서 - Laudato Si"라는 더불어 사는 우리 공동의 집 지구에 대해서 어떻게 해야할 것인지에 대한 회칙을 발표하셨었구요.

(https://cbck.or.kr/Notice/13011390?gb=K1200)

 

이번 새 회칙을 보면서 교수님께서 강조하시는 "만물은 서로 돕는다"의 그리스도인 버전으로 표현하면 형제애가 아닐까 생각해보았습니다.

(참고로 형제라는 표현 때문에 여러 의견들이 있었는데요. ‘Fratelli Tutti’는 프란치스코 성인이 형제들에게 남긴 28가지 권고 중 여섯 번째 복음의 향기로 구별되는 삶의 방식에 관해에서 인용된 것으로

이 회칙에서는 인류와 피조물 전체를 포함하는 의미로 모든 형제자매 brothers and sisters all' 라고 해석되어야 한다고 합니다.)

 

아직 한글로는 번역이 안되어 있구요(조만간 주교회의에서 번역해서 발표할거예요)

새 회칙의 영문사이트랑,- http://www.vatican.va/content/francesco/en/encyclicals/documents/papa-francesco_20201003_enciclica-fratelli-tutti.html?s=09&fbclid=IwAR1xpQFrgn1TUWjsVSbI1GO0_gBt8w88nYnHEMpQCBloipkIGdsZRrbhBWo

이 긴 회칙이 잘 요약된 아티클 하나 링크해드립니다.  https://www.americamagazine.org/2020/10/03/fratelli-tutti-pope-francis-envisions-renewed-hope-universal-love-open-every-man-and-woman?fbclid=IwAR2bc4uHqlc2nsgCdeOvi-oyuRsVZ-YNUMtn9cf6I9ceKdfqgdK339_vbVU 

꼭 다 보시라는 건 아니고^^ 그냥 도움이 되고 반가우실 것 같아서요..

 

서울은 늦가을처럼 날이 많이 쌀쌀해졌습니다.

환절기 건강 유의하시길...

--

히옥스도 보내왔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4일(현지시간) 새 회칙 ‘모든 형제자매들(프라텔리 투티·Fratelli Tutti)’을 발표했다. 회칙은 교황이 전 세계 가톨릭교회와 신자들에게 보내는 공식적인 편지로 신의 가르침을 오늘날 사회 문제에 비추어 신자들이 살아갈 방향을 제시한다. 교황은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무능한 정치와 시장자본주의 실패를 확인했다며 인류애를 중심에 둔 새로운 삶의 방식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교황은 총 11개 챕터로 구성된 새 회칙에서 “팬데믹 위기는 정치와 경제제도를 개혁해 가장 피해를 입은 사람들의 문제를 풀어야 한다는 저의 믿음을 더욱 강화시켜주었다”면서 “세계적 보건위기는 마술처럼 여겨졌던 시장자본주의의 실패를 증명했다”고 강조했다.

교황은 “세계화는 우리를 이웃으로 만들긴 하지만, 형제로 만들어주진 않는다”며 “개인의 이익만 강조하고 공공의 삶을 약화시키는 세상에서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외롭다”고 했다. 또 “건전한 논쟁보다는 과장과 극단주의, 양극화가 정치적 도구가 되었다”며 “정치가 가난한 이들을 더 큰 가난과 절망으로 몰아넣는 것은 부끄러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교황은 “선의와 사랑으로 함께하는 삶, 정의와 연대는 한번에 성취되지 않는다. 매일매일 실현돼야 한다”며 “같은 집을 공유하는 지구의 자식들로서, 동료 여행자로서 모든 형제자매들이 각자의 신념과 목소리를 갖고 꿈꿀 수 있게 해달라”고 했다. 전쟁과 사형제, 노예제, 불평등에 대한 반대 입장과 난민에 대한 관심 촉구도 거듭 밝혔다.

교황이 회칙을 발표한 것은 2013년 즉위 후 이번이 세번째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교황청에만 머물렀던 교황은 지난 3일 프란치스코 성인의 고향이자 성지인 이탈리아 아시시를 방문한 뒤 이날 새 회칙을 발표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_id=202010052045005#csidx986f966d12d315fbd211590c4b3f89e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345 오드리 탕 미래 교육 인터뷰 (여시재) 2020.11.18 103
344 구구단 외우기 secret 2020.11.16 0
343 기후 변화 학교 (표션) file 2020.11.16 26
342 트럼프와 일론 머스크 -시장의 질주 secret 2020.11.16 0
341 컬럼 밥 먹자 1월 secret 2020.11.16 0
340 트럼프는 살아있다, secret 2020.11.13 0
339 공립은 지구를헤멜때 명문은 우주로 떠난다 secret 2020.11.13 0
338 이향규 한국교육 secret 2020.11.13 0
337 이향규 관계 맺기 secret 2020.11.13 0
336 이향규 영국 정부의 행정력 secret 2020.11.13 0
335 광주 다문화 평화교육 연구소 강의록 (박흥순 2020 11월 3일) secret 2020.11.08 0
334 손주돌보미 서초구의 흥미로운 실험 secret 2020.10.31 0
333 미안해요 리키 secret 2020.10.24 0
332 박노해 글 길을 걸으면 길이 된다. secret 2020.10.24 0
331 마을 만들기, 로컬의 발견과 로컬 만들기 위한 노력 secret 2020.10.18 0
330 컬럼 소재 secret 2020.10.13 0
» 찬미 받으소서 2020.10.13 99
328 11월 3알 강의 2020.10.12 81
327 Ready For More Sherlockian Adventures? 2020.10.03 95
326 광명 자치 대학 개강 특강 file 2020.09.28 92
325 추석 연후에 보려는 영화 2020.09.28 93
324 서울시 온종일 돌봄 실태분석과 정책방안 2020.09.26 457
323 대한민국 살기좋은 나라.... 2020.09.25 61
322 small schools big picture 2020.09.21 27
321 작성 중인 추천 영화 secret 2020.09.19 2
320 기도 하는 법을 잊었다. secret 2020.09.19 0
319 광명시 평생 학습원 자치 대학 개강 강의 secret 2020.09.19 0
318 기본소득 섬마을 secret 2020.09.17 4
317 2020대한민국 지속가능발전, 마을 공동체 부문 secret 2020.09.15 0
316 학부모들 “원격수업 아니라 방치” secret 2020.09.15 0
315 공장형 대학에서 지식 큐레이팅 대학으로 secret 2020.09.15 0
314 코로나시대 “사람들이 자신을 돌보기 시작했다” secret 2020.09.15 0
313 교사 연봉 OECD 평균보다 1188만원 많은데-댓글 4877개 secret 2020.09.09 0
312 한지혜 교육부 딴짓 허툰 짓 secret 2020.09.09 0
311 2020 하자 창의 서밋에 2020.09.08 82
310 이웃집 친구를 위한 영화 추천, 생각난 대로 secret 2020.09.08 0
309 초등학교 2학년 교과서 다시 쓴다면? secret 2020.09.05 0
308 컬럼 정보력 secret 2020.09.04 0
307 가짜뉴스 노벨상 수상자 코로나 19 중국제조설 secret 2020.09.04 0
306 독일과 한국 가짜뉴스 사례 secret 2020.09.0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