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무엇이 우리를 살게 하는가

조한 2020.12.29 15:13 조회수 : 223

 경향신문 컬럼은  약속대로 일년.   앞으로 컬럼 글은 안 쓸 것 같다.  활의 말을 많이 빌렸다.  어쨌든 말은 나/우리를 피곤하게 한다. 말의 시대는 끝나가고 있다.  

 

[조한혜정의 마을에서]무엇이 우리를 살게 하는가

조한혜정 문화인류학자·연세대 명예교수

‘브런치’라는 사이트에 종종 들른다. 서로의 글을 읽으며 서로를 작가로 살리는 곳이다. 이번주엔 “버거운 삶을 이어가게 해주는, 저렴한 것들”이라는 제목의 글을 읽었다. 정신과 의사 이두형씨가 쓴 글인데 청양고추 한 봉지가 얼마나 큰 행복을 줄 수 있는지를 쓰고 있다. 딱 적당한 냄비에 대파와 냉동 만두를 깔고 따로 끓인 물을 넣고 면을 넣고 청양고추 씨를 가위로 발라내고 잘라 막판에 살짝 넣어서 완벽하게 끓인 면을 뚜껑에 덜어 한입 한입 먹다가 숭늉까지 만들어 마시는 과정을 소상하게 들려주는 글이다. 실은 라면을 자신의 미각과 지식과 재능을 총동원해서 정성껏 끓이고 맛있게 먹는 과정을 세밀화 그리듯 그린 글인데 예술가의 작은 공연이나 진지한 요리사의 수행을 보는 듯 위로가 되었다. 작가는 주거비, 자녀 양육, 커리어, 노후 준비 등 인생의 ‘큰 것들’로 숨 막히지만 이런 작은 행복이 주는 기쁨으로 잘 버텨내자고 말한다.

조한혜정 문화인류학자·연세대 명예교수

조한혜정 문화인류학자·연세대 명예교수

마을에서 일상의 구체적이고 소소한 삶을 일구며 새 시대를 열어가는 글을 쓰려고 칼럼 연재를 시작했다. 그런데 코로나19 역병이 돌면서 내내 나라 걱정하는 글만 썼다. 역병으로 숨 막히는 일들이 이어지고 벼랑 끝에 서 있다는 느낌을 지우기 힘들다. 우리가 알던 ‘역사의 시간’은 끝나가고 있다. ‘합리의 시대’를 관장하던 전능하신 신은 죽었고 천사도 날개가 부러져 들것에 실려 갔다. 만민 평등한 유토피아를 만들겠다던 공화국의 꿈은 깨지고 코로나19 백신을 두고 나라 간 경쟁이 일고 있다. 역병은 국경을 넘나들 텐데 지구주민 모두가 예방주사를 맞을 수 있게 하는 게 그렇게 어려울까? 2차 대전 직후 바로 이런 일을 위해 탄생한 세계보건기구(WHO)는 왜 제대로 역할을 못했을까?

기원전 8세기에서 3세기에 걸친 혼란기에 중국의 유교와 도교, 인도의 힌두교와 이스라엘의 유일신교, 그리스의 합리주의가 한꺼번에 터져 나와 근대 문명의 기초를 이뤘다. 고통과 불안, 폭력과 두려움과 삶의 공허에 직면하면서 인류는 타인의 고통을 느끼고 삶의 비참을 나누는 공감과 자비의 시대를 열어갔던 것이다. 카를 야스퍼스는 이 시기를 ‘축의 시대’라 불렀다. 지금 우리는 그때와 비슷하게 팬데믹으로 인한, 그리고 인공지능이 인간을 대신할 것이라는 비정상적 시간을 마주하고 있다. 계획하면 할수록 망가지는 시간이라 섣불리 남을 도울 수도 없다. 오로지 우주의 기운과 스스로 살고자 하는 의지가 만날 때 하늘이 그를 도울 것이라 믿고 갈 수밖에 없는 시간이다.

소소한 삶 다루려 칼럼 연재 출발
코로나로 ‘나라 걱정’ 글만 써와
지금 고요의 시간 되찾아야 할 때
자각하는 존재 프랙털 무늬로
반복 번질 때 세상 기운 바뀐다

우울 모드로 들어간 내게 지속 가능한 삶에 대해 작업을 해온 ‘삶 디자이너’ 박활민은 세 가지 처방을 내려주었다. 죄의식, 곧 선민의식을 내려놓을 것, 나라를 사랑하되 너무 사랑하지 말 것, 자신을 살리며 살아가는 방법을 알아낼 것. 그는 자신이 개설한 <혼자의 학교> 24강을 마무리하면서 전자칠판에 이렇게 썼다. “당신은 스스로 어떤 틀을 만들어놓고 스스로를 가두고 타인을 가두고 있지는 않은가요? 당신이 하는 행위가 자신을 살린다고 하면서 자신을 죽이고 있지는 않은가요? 지금 이 시대는 자신을 죽이는 대가로 보상을 받는 것이 이상하지 않은 시대입니다…. 당신이 알아야 할 것은 당신이 언제 행복한가가 아니라 당신이 어떻게 살아나는가입니다.”

그가 제시하는 방법은 살아나는 감각을 자각하는 것이다. 살아나는 감각을 자각하는 행위만으로 존재가 살아나기 시작하는데 그 행위는 배워서 아는 게 아니라 인간이 원래 해오던 것이라고 그는 말한다. 일류대에 입학하면 살아날 것 같고 명품 아파트나 브랜드 옷을 사면 살아날 것 같았던 때가 있었을 게다. 그렇지만 그것이 우리를 살리는 게 아님을 알아차린 이들이 늘고 있다. ‘큰 것’을 향해 달리느라 죽어가는 자신을 살리려는 시도를 곳곳에서 만난다. 이두형 작가가 정성을 다해 라면을 끓인 시간도 실은 자신을 살아나게 하는 수행의 시간이 아니었을까?

지금은 고요의 시간을 되찾아야 할 때다. 바쁜 와중에 짬을 내 동네 숲에 들어가 고요의 시간을 갖는 것만으로, 인터넷을 끄고 몰려드는 정보 자극을 차단하는 저녁을 맞는 것만으로도, 새벽에 일어나 눈을 감고 의식을 가라앉히는 것만으로도, 주변 사람들에게 친절히 대하는 수행만으로도 생명의 에너지는 회복되기 시작할 것이다. ‘살아남’을 자각하는 존재가 프랙털의 무늬처럼 반복적으로 나타날 때 세상의 기운이 바뀌고 새로운 축의 시대가 열린다. 그간 모든 것을 아웃소싱하면서 살아온 나 자신을 위해 수행을 시작하려 한다. 2021년, 우리 모두가 고요의 시간을 되찾는 한 해이기를!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136 초딩 소년들을 위한 영화 2020.11.30 145
135 오드리 탕 미래 교육 인터뷰 (여시재) 2020.11.18 228
134 기후 변화 학교 (표선) file 2020.11.16 97
133 찬미 받으소서 2020.10.13 182
132 Ready For More Sherlockian Adventures? 2020.10.03 138
131 광명 자치 대학 개강 특강 file 2020.09.28 133
130 추석 연후에 보려는 영화 2020.09.28 148
129 서울시 온종일 돌봄 실태분석과 정책방안 2020.09.26 504
128 대한민국 살기좋은 나라.... 2020.09.25 93
127 small schools big picture 2020.09.21 55
126 2020 하자 창의 서밋에 2020.09.08 113
125 홀가분의 편지- 사회적 영성에 대하여 2020.09.01 123
124 DDP 디자인 박물관 기념 강의 발표자료 file 2020.08.15 96
123 그들이 우리는 먹여 살리고 있다 (농촌 이주 노동자) 2020.08.10 265
122 <위기 시대, 사회적 돌봄과 공간 변화> (DDP 포럼) 2020.08.10 100
121 경향 컬럼 여가부 관련 2020.08.09 90
120 유발 하라리와 오드리 탕의 모험, 비상, 경계를 훌쩍 넘기 2020.07.28 621
119 confronting gender binary -젠더의 경계 넘기 2020.07.28 87
118 flashmob, 인간이 신이고자 했던 '근대'를 마무리 하는 몸짓 2020.07.22 125
117 책 읽어주는 여자 쨍쨍 2020.07.15 180
116 소년은 어떤 세상을 만나 어떤 어른이 되는가? 2020.07.14 309
115 미셸 오바마의 <Becoming> 2020.07.14 121
114 [경향의 눈]‘세대주’라는 낡은 기준 2020.06.04 238
113 이 시대 생기발랄한 이들 2020.06.02 355
112 원룸 이웃 - 새로운 공동체의 시작 2020.06.02 182
111 Bruno Latour도 의견: 생산자체를 전환 2020.05.31 134
110 정의연, 피해자와 지원자 사이의 갈등 (박노자) 2020.05.31 401
109 돌아온 피케티 "사회적 소유, 일시적 소유" 2020.05.28 133
108 두려움의 문화야말로 지금 가장 거대한 바이러스 (반다나 시바) 2020.05.28 145
107 토마 피케티 글 아주 좋음 2020.05.28 56
106 좋은 인터뷰 2020.05.20 95
105 대면 수업 시작, 혼란은 불가피함 2020.05.12 82
104 슬기로운 미래 교육 시즌 1 발제문 2020.05.11 129
103 5/13일 대학은 COVID 19 국면에 어떤 질문을 던져야 하나 file 2020.05.11 99
102 KBS 시사 기획창 질문지 2020.05.11 72
101 책 추천사 -< 월경 : 경계를 넘어 새로운 지도를 그리다> 2020.05.09 111
100 video call fatigue- 실질적 논의들의 시작 2020.05.09 74
99 개교하면 온라인 학습과 실공간 학습을 잘 엮어내야 2020.05.08 98
98 유발 하라리 코로나 통찰 2020.04.30 205
97 코로나 19 신인류 시대- 들을 만한 이야기들 2020.04.30 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