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장자의 시

조한 2019.05.27 08:07 조회수 : 132

친구

 

깨꿍이는 매일 우리 집에 와서 디뚱이와 논다.

나는 매일 효네 집에 가서 논다.

집은 심심하다.

 

별명

 

내 별명은 황금똥.

황00라 그렇다.

오진석은 오징어.

조효찬은 조개.

소운은 소고기

성이 그래서 그렇다.

 

 

말 놀이를 하는 나이인 모양이다.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11 이코노미스트 기자의 인터뷰 (꼰대) file 2019.05.27 392
10 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2019.05.27 102
9 아이들의 욕 2019.05.27 172
» 장자의 시 2019.05.27 132
7 가성비와 가심비 secret 2019.05.20 0
6 denial secret 2019.05.20 1
5 <멸종 저항> 단어가 주는 힘 2019.05.18 149
4 자유 평화의 생일 file 2019.05.15 126
3 fragility 연약함에 대해 file 2019.05.07 645
2 하자야 고마워! 2019.05.07 182
1 어린이날의 다짐 2019.05.05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