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아이를 돌보는 마을살이

조한 2020.04.07 14:08 조회수 : 62

IMG_2172.jpg

 

이웃 마을 신흥리에 다녀왔다.

아이들은 계속 학교에 가서 놀지 못하고 몸을 비틀고 있는데 

개학날자는 늦춰지면서 곧 EBS 방송으로 원격 수업을 하게 될 것이라고 한다.

문화사회자본이 많은 집에서는 이미 아이들이 양질의 홈스쿨링을 온라인을 통해 하고 있다

유투브, 찾아내는 능력만 있으면 그곳은 엄청난 교재의 보물창고다.

그러나 할머니가 챙기거나 부모가 다 바쁜 경우나 어쨌든 주변에 차분히 챙겨줄 이가 없는 경우는

EBS를 보라고 하면 공부에 더 취미를 잃게 될 것이고 

집중하는 것을 더 싫어하게 될 지 모른다.

무엇보다 초등 1, 2 학년은 어렵다.

학교는 친구들과 놀이터에서 놀고 축구하고 점심 맛있게 먹고 기본 수업만 하면 된다.

얼마간 그것이 어렵다면 동네에서 이모 삼촌 고모 형과 누나들이 함께 해주어야 한다.

 

작은 카페나 책방, 공방 등을 운영하는 분들은 특히 이런 일을 잘 하실 수 있다.

그냥 자기 동생 돌보듯 봐주면 된다.

 

가르치지 말고 일단 PC를 나라에서 준다고 하니 세팅해주고 

스스로 놀다가 물어보라고 하면 된다.

이때 해야 하는 것은 제대로, 아이의 몸에 맞는 책상과 의자,

집중이 되는 분위기의 시공간이다.

 

신흥리는 이런 일을 할 분들과 장소가 있다.

아이들과 연결만 되면 되는데 아직은 다들 먹고 사는 것이 바쁘고 

자기의 꿈을 실현하려는 욕구를 버리지 못해 아이들이 눈에 잘 들어오지 않는 듯 하다.

마침 동네 공방에 캘리그래피를 배우러오는 초등 학생이 있다고 하니 그 아이부터 시작하면 좋을 텐데...

 

언제부턴가 한국사람들도 일본 사람들처럼 무척 조심스러운 존재가 되었다.

그래서 각자 자기 공간에 갇혀 있고 싶어한다.

이번 코로나 사태로 그 것이 좀 깨지면 좋겠다.

'물리적 거리두기'를 하면서 무엇이 소중한 것이고 지켜야 하는 것인지를 알게 되었을테니

가능할 듯 하다.  

 

키라네 책부엌, 음식은 없고 북카페다.

키라는 산티아고를 걷다가 깨달은 바 있어 제주로 와서

할머니들과 작업팀을 이루어 일하고 놀고 수다를 떨면서 지냈다고 한다. 

일년 정도 일하면서 제주 사람이 되었다.

서귀포 문화도시 팀들과 같이 방문했다. 

자연이 좋은 곳이라서 특히 제주는

이런 작은 공간 지기들이 나서서 제 몫을 하기로 하면

살만한 곳이 될 것이다. 

 

IMG_2248.JPG

 

IMG_2173.jpg

 

IMG_2247.JPG

IMG_2176.jpg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190 호모데우스 시대의 축복 2019.06.19 1553
189 5/22 생애전환과 시대 전환 file 2019.11.26 809
188 fragility 연약함에 대해 file 2019.05.07 694
187 유발 하라리와 오드리 탕의 모험, 비상, 경계를 훌쩍 넘기 2020.07.28 624
186 < 활짝 웃어라!- 문화인류학자의 북한이야기> 추천사 2019.12.26 579
185 자기를 지키는 길은 글쓰기 밖에는 없다 2021.02.14 539
184 서울시 온종일 돌봄 실태분석과 정책방안 2020.09.26 507
183 이코노미스트 기자의 인터뷰 (꼰대) file 2019.05.27 449
182 코로나 19 신인류 시대- 들을 만한 이야기들 2020.04.30 418
181 정의연, 피해자와 지원자 사이의 갈등 (박노자) 2020.05.31 407
180 시원 채록희의 영 어덜트 소설! 2020.12.27 395
179 봉감독, 열정어린 청년기를 보낸다는 것 2019.06.05 369
178 영도 지역 문화 도시 지역문화 기록자 과정 file 2020.12.03 363
177 이 시대 생기발랄한 이들 2020.06.02 361
176 장선생을 보내며 2021.01.07 327
175 3차 경기도 기본소득 국제 컨퍼런스 발제문 2021.04.06 314
174 영화가 던져주는 화두 - 부르고뉴, 와인에서 찾은 인생 2021.06.18 314
173 소년은 어떤 세상을 만나 어떤 어른이 되는가? 2020.07.14 313
172 사회적 영성에 대하여 2021.01.01 309
171 어딘의 글방- 제목의 중요성 2021.02.16 302
170 [세상 읽기] 희망은 없다 / 신영전(한대 의대) 2020.02.06 301
169 제주 유네스크 잡지에 낸 글 2020.12.30 297
168 성평등 관련 인터뷰 (서울 신문) file 2019.08.04 295
167 기후 변화 산호의 상태로 보는. 2020.11.30 287
166 아이들의 욕 2019.05.27 282
165 그들이 우리는 먹여 살리고 있다 (농촌 이주 노동자) 2020.08.10 269
164 코로나 시대 여성으로 사는 법 (이원진-해러웨이) 2021.05.09 258
163 the prize winner 총명한 여장부 엄마에 대한 영화 2019.07.04 254
162 유럽이 한국으로부터 배울 수 없는 것- 흥미로운 글 2020.04.12 247
161 [경향의 눈]‘세대주’라는 낡은 기준 2020.06.04 243
160 일년전 사회학 대회 때 글을 다시 읽게 된다 file 2019.11.26 241
159 오드리 탕 미래 교육 인터뷰 (여시재) 2020.11.18 233
158 심리학자 김경일 세대론 2020.04.30 230
157 무엇이 우리를 살게 하는가 2020.12.29 230
156 채혜원의 베를린 다이어리- 돌봄 간병 여성이 없다면 우리 사회는 멈춰 있을 것 2020.03.28 225
155 하자야 고마워! 2019.05.07 225
154 실기가 아니라 관점과 언어 2020.12.30 214
153 유발 하라리 코로나 통찰 2020.04.30 210
152 좋은 직장은 공부하는 직원들이 많은 곳 2019.08.06 206
151 글을 고치다가 골병 들겠다- 민들레 글 file 2020.12.20 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