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또문 리부팅

조한 2021.11.02 09:00 조회수 : 128

11월 중 또 한 번 메일을 드리게 될 것 같지만 ????????????
11월 1일이 되자마자 소식을 보냅니다. 오늘은 세 가지만.

1. 고정희시인30주기 기념행사
고정희시인30주기 기념행사 내용이 확정되었습니다.
고정희상 수상자도 발표되었습니다. 수상자 궁금하시지요?
자세한 내용은 https://cutt.ly/HRNiunh 에서 확인해주세요.
지난 메일에 말씀드린 것처럼 12월4일 토요일 오후2시에 시작합니다.
장소는 한국여성재단1층 박영숙홀입니다.

☝장소가 넓지 않으니 꼭! 미리 신청해주시기 부탁드립니다. 한 달이나 여유를 두고 안내 드리는 것이라서 천천히 신청 해도 되겠지 하시다가는 마감이 되어버릴 수 있다는 점 꼭 기억해주셔야 해요. 코로나상황도 좀 더 나아져있기를 바랄 뿐입니다. ????

2. 1만원 회원
재작년부터 시작했으나 미미하게 진행중인, 월1만원 회원제도가 있습니다. 
그리고 요즈음 시니어동인들께서 월1만원 회원 배가운동에 불을 붙일 결심을 하셨다는 소식을 전합니다. 오늘만 해도 1만원회원 참여를 독려 받으신 동인들이 꽤 계시다고 들었습니다.????????
또문의 재정은 초기부터 코어동인들의 '십일조' 느낌의 후원금으로 마련되어왔습니다. 관의 보조금도 웬만해서는 받은 적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지금도 여전히, 큰 상을 받아서, 특별한 생일이라서, 개인적으로 축하할 일이 있어서, 혹은 또문에 후원금을 낼 때가 된 것 같아서 등등 여러 이유로 몇몇 동인들께서 뭉칫돈 후원금을 투척하시기도 합니다.
그런데 이사회의 누군가 말씀하시길, 종전의 그런 방식도 좋고, 또 앞으로는 관이나 기업의 공적 기금을 받게 되는 것도 좋지만, 그럼에도 여전히 동인들이 십시일반 함께 만들어가는 또문의 분위기를 되살리면 좋겠다는 말씀을 하셨고, 그 방법으로, 뭉칫돈을 내는 일과 상관 없이 매월 1만원을 내자는 의견이었고, 이사회에서는 대찬성의 분위기였습니다.(그게 재작년쯤 일 겁니다... ???? )
자동이체가 의외로 번거롭다고 하신 분들도 계시고, 또 내년에는 기부금영수증 발행도 준비하고 있어서 1만원 회원도 곧 CMS로 전환할 계획을 가지고 있기도 합니다만, 당장이라도 자동이체를 먼저해두자는 내용의 통화가 오늘 여럿 이뤄진 것으로 압니다. 깊이 감사드립니다. ???? 

???? 현재 1만원 자동이체를 하고 계신 동인
조형, 조은, 조한, 조주현, 유승희, 양현경, 히옥스, 지현, 최윤정, 문정주, 김정은, 정혜진, 정혜란 동인
이십니다. (혹시 누락된 이름이 있다면 꼭! 제게 알려주세요.)
그리고 지난 주 1만원 입금이 된 신윤경님을 찾습니다. 1만원 회원 시작하신 것인지요? 또 우리 메일리스트에 받아보고 계신 동인이신지요? 1만원 시작하시는 동인께서는 꼭 tomoon.tomoon@gmail.com 이나 sms문자(010-8741-4437)로 알려주시면 누락되지 않고 1만원 회원목록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됩니다. 

???? 1만원후원계좌는
국민은행 012-25-0018-193 (예금주 (사)또하나의문화)
 입니다. 

3. 송년모임
1만원 회원 이전에 또문이 "지금" 해준 게 뭐 있다고! 하시는 분들도 계실 줄 알고, 미리 '송년모임' 안내를 드립니다. 송년모임에서 그런 얘기 함께 나눠주세요 ????
날짜는 아직 정하지 않았습니다. 고정희시인30주기 기념행사가 12월이 되는 바람에 더더욱 날짜 정하기가 쉽지 않을 듯 합니다. 12월 4일 이후, 바빠지는 연말 전(11일에서 18일 사이?)에 송년모임을 하려고 합니다.
날짜는 못정했지만, 장소는 먼저 정했습니다. 신길동 그 가게 "곁애"(비덕살롱)에서 하기로요. 1층 장소이고, 또문집보다 넓고, 바로 길 건너에 지하철역(대방)과 공유주차장이 있어 교통도 편합니다. (https://cafegyute.business.site/)
모임 아이템도 하나는 벌써 정했습니다. 조은동인께서 자주 사용하지 않게 된 스카프가 여럿인데... 하시는 바람에 바자 테이블을 놓기로... 나누고 싶은 물건들 많으시지요? ???????????? 
그 즈음 총회도 해야할 거라 이사회에서 논의를 하면서 다시 알려드리겠습니다. 
날짜는 가능한 빨리 정하겠습니다. 아무튼 시간 비워두셔야 한다는 것 유념해주시길 부탁드려요 ????

※ ???????? 읽을 거리 
오늘은 그냥 지나갈까 하다가, 빠띠의 권오현대표가 최근 새로이 런칭한 얼룩소 페이지에 흥미로운 글이 올라왔길래 함께 읽어보면 좋겠다 싶어서 링크 공유합니다.

이 글에서 다루고 있는 사건은 인천공항+얼굴인식 키워드로 검색을 많이 하실 수 있어요. 최근 페이스북이 "메타"라는 단어를 자기 이름으로 가져간 것도 충격적이고 지켜볼 일이지만, 코앞에서 벌어지는 이런 사건도 무시하긴 어렵습니다. 


히옥스 드림

 

--

Please consider the planet before printing this email.
+ 동인들의 또문집 사용은 예약순으로 사용가능합니다.
+ 또문소모임과 동인들은 또문계정의 Zoom을 예약순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 또하나의 문화 The Alternative Culture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245 호모데우스 시대의 축복 2019.06.19 1654
244 5/22 생애전환과 시대 전환 file 2019.11.26 852
243 fragility 연약함에 대해 file 2019.05.07 736
242 유발 하라리와 오드리 탕의 모험, 비상, 경계를 훌쩍 넘기 2020.07.28 670
241 < 활짝 웃어라!- 문화인류학자의 북한이야기> 추천사 2019.12.26 622
240 자기를 지키는 길은 글쓰기 밖에는 없다 2021.02.14 595
239 서울시 온종일 돌봄 실태분석과 정책방안 2020.09.26 551
238 정의연, 피해자와 지원자 사이의 갈등 (박노자) 2020.05.31 514
237 이코노미스트 기자의 인터뷰 (꼰대) file 2019.05.27 490
236 코로나 19 신인류 시대- 들을 만한 이야기들 2020.04.30 464
235 시원 채록희의 영 어덜트 소설! 2020.12.27 441
234 봉감독, 열정어린 청년기를 보낸다는 것 2019.06.05 411
233 이 시대 생기발랄한 이들 2020.06.02 407
232 영도 지역 문화 도시 지역문화 기록자 과정 file 2020.12.03 407
231 장선생을 보내며 2021.01.07 384
230 영화가 던져주는 화두 - 부르고뉴, 와인에서 찾은 인생 2021.06.18 379
229 소년은 어떤 세상을 만나 어떤 어른이 되는가? 2020.07.14 367
228 사회적 영성에 대하여 2021.01.01 364
227 어딘의 글방- 제목의 중요성 2021.02.16 363
226 심리학자 김경일 세대론 2020.04.30 361
225 3차 경기도 기본소득 국제 컨퍼런스 발제문 2021.04.06 361
224 성평등 관련 인터뷰 (서울 신문) file 2019.08.04 360
223 [세상 읽기] 희망은 없다 / 신영전(한대 의대) 2020.02.06 351
222 제주 유네스크 잡지에 낸 글 2020.12.30 351
221 아이들의 욕 2019.05.27 338
220 기후 변화 산호의 상태로 보는. 2020.11.30 323
219 코로나 시대 여성으로 사는 법 (이원진-해러웨이) 2021.05.09 318
218 그들이 우리는 먹여 살리고 있다 (농촌 이주 노동자) 2020.08.10 312
217 일년전 사회학 대회 때 글을 다시 읽게 된다 file 2019.11.26 291
216 the prize winner 총명한 여장부 엄마에 대한 영화 2019.07.04 290
215 무엇이 우리를 살게 하는가 2020.12.29 287
214 유럽이 한국으로부터 배울 수 없는 것- 흥미로운 글 2020.04.12 286
213 오드리 탕 미래 교육 인터뷰 (여시재) 2020.11.18 281
212 [경향의 눈]‘세대주’라는 낡은 기준 2020.06.04 280
211 채혜원의 베를린 다이어리- 돌봄 간병 여성이 없다면 우리 사회는 멈춰 있을 것 2020.03.28 276
210 하자야 고마워! 2019.05.07 274
209 [AI가 가져올 미래] 전길남인터뷰와 제페토 할아버지 2019.07.26 268
208 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2019.05.27 264
207 재미난 제주, 파상의 시대의 실험 2019.07.04 261
206 책 읽어주는 여자 쨍쨍 2020.07.15 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