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사랑하는 당신에게 (영화)- 상실과 애도에 관한 이야기

조한 2023.07.27 05:21 조회수 : 86

감독의 자전적 이야기라고도 하는데 매우 유럽적인 듯 하지만 울림이 큰 영화.
함께 한다는 것,
세대가 어우러지는 것,
남녀가 나이들어서도 함께 우정을 나눌 수 있는 것,
대기속의 공기를 함께 마신다는 것의 의미를 일깨워준다.
씨네 21이 있어 다행이다.
제인 폰다와 로버트 레드포드가 70대가 되어 만든 비슷한 울림을 주는 영화
<밤에 우리 영혼은 our souls at night>도 노년의 친구들에게 자주 추천.
  
[리뷰] ‘사랑하는 당신에게’, 몸의 언어로 상실을 극복하는 방법에 대하여
2023-05-31
글 : 정예인 (객원기자)
  •  
  •  
  •  
  •  
 

유일한 사랑이었던 리즈(도미니크 레이몽)가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후 제르맹(프랑수아 베를레앙)의 일상은 변한다. 아들과 며느리, 딸과 손녀는 제르맹을 돌보기 위해 시간표를 세우고 시시때때로 전화를 걸어온다. 식사는 했는지, 건강은 괜찮은지 묻는 목소리에 제르맹은 얼버무리며 답할 뿐이다. 자신을 병든 늙은이 취급하는 주변 사람들의 태도가 유쾌하지만은 않아서다. 제르맹은 걱정 가득한 가족 몰래 비밀스러운 작업에 착수하기로 한다. 리즈와 주고받은 약속, 남은 이가 먼저 떠난 상대의 끝맺지 못한 일을 대신 완수해주자고 했던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다. 리즈가 생전에 현대무용 공연을 준비했다는 사실을 기억한 제르맹은 리즈가 몸담았던 무용단을 찾아가 사연을 설명하며 무용단에 합류시켜 달라고 부탁한다. 당연히 거절하리라는 제르맹의 예측과 달리 무용단은 그를 흔쾌히 받아들이고, 한발 나아가 제르맹을 주인공으로 세운 공연까지 선보이려 한다.

<사랑하는 당신에게>는 실의에 빠진 한 남성의 일상이 춤과 어우러지며 회복되어가는 과정을 찬찬히 풀어간다. 맨몸을 부대끼고, 서로에게 의지하며, 자기 몸의 무게중심을 찾는 방법을 이해하기 어려워했던 제르맹은 점차 움직임이 주는 기쁨을 익혀간다. 현대무용을 통해 희망을 찾아가는 제르맹의 곁에는 세계적인 현대 무용가 라 리보트의 공력이 숨어 있다. 라 리보트는 무용가 역할을 맡아 연기하고, 본인의 무용단과 무대를 꾸민다. 델핀 리허리시 감독은 라 리보트의 공연을 담아내며 현대무용을 영화적으로 변용하기 위해 노력한다.

http://m.cine21.com/news/view/?mag_id=102803

목록 제목 날짜
413 여성학회 40주년 기념 축하 글 file 2024.06.10
412 정성숙 모내기 하는 날 창비 주간 논평에서 2024.07.03
411 저는 오늘 꽃을 받았어요. 2024.07.03
410 조한의 말 구체성 상황적 진리, 푹 쉬고 소동 2024.07.03
409 인류세 관련 정리가 잘 된 글 2024.07.10
408 지관서가 1강 엄기호 녹화버전 2024.03.04
407 지관서가 3월 강사 정희진 file 2024.03.04
406 지관서가 강좌 시간과 장소 file 2024.03.04
405 지관서가 2강 장동선 인트로와 다섯가지 질문 노트 file 2024.03.04
404 플라톤 아카데미 1강 카드 뉴스 김남규 file 2024.03.04
403 인간 삶의 취약성과 상호 연결성에 대하여 2024.03.04
402 지관서가 김남규 님이 보낸 삽화 2024.03.04
401 4회 인권 축제 축사를 쓰다 말았다. 2024.03.24
400 인권축제 축하글 2024.03.24
399 이번 주 상경해서 본 영화 - 근대, 영화 감독, 그리고 희생자들 2024.03.24
398 지관서가 세번째 정희진 소개 2024.03.30
397 윤석남 86세, 여전히 씩씩한 화백 2024.04.15
396 기후 돌봄 Climate Care 2024.04.15
395 조민아 바이러스와 한국교회 file 2024.04.18
394 추천의 글 <기후 돌봄> 석 줄 2024.04.20
393 신윤경 컬럼 한라일보 4/24 2024.04.25
392 소크라테스와 제자들, 예수, 그리고 축의 시대 2024.05.20
391 인문 360 인터뷰 선망국의 시간 2024.03.04
390 지구의 미래 156 (프란치스코 교황과 대화) 2024.03.04
389 신윤경 컬럼 20231101 2024.04.25
388 손희정 <손상된 행성 에서 더 나은 파국을 상상하기> 2024.04.29
387 4월 말에 본 영화들 2024.04.29
386 스승의 날, 훈훈한 하자 동네 이야기 2024.05.09
385 쓰지는 않고 읽기만 한다 2024.05.05
384 플라톤 아카데미 기획서- 조한이 묻다 2024.01.10
383 국가 민족 인종의 고통체 2023.07.30
382 안정인 인터뷰 글 -노워리 기자단 2023.12.28
381 브런치 북 출판 프로젝트를 보며 2023.07.30
380 호수는 그 자리에 그대로 file 2023.08.02
» 사랑하는 당신에게 (영화)- 상실과 애도에 관한 이야기 2023.07.27
378 아이의 고통체-톨레 2023.07.30
377 기내 영화관 4편 2023.07.30
376 삶으로 다시 떠오르기 -톨레 2023.07.30
375 조민아 글 대림절 2023.12.10
374 고통의 시학 2023.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