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할머니들의 기후 행동- 동네 공원에서 놀기

조한 2022.02.10 17:39 조회수 : 92

이런 할머니 할아버지들이 많아지면 좋겠다. 

 

 

한겨레 [현장] 60+ 기후행동…“손주들이 살아갈 지구, 우리가 지킵 시다!” 등록 :2022-01-19 19:03 수정 :2022-01-20 10:10

https://www.hani.co.kr/arti/society/environment/1028039.html

‘60+ 기후행동’ 창립식 후 행진 기후위기 대응을 촉 구하는 60대 이상의 시민 700여명이 함 께하는 ‘60+ 기후행 동’이 19일 오후 서 울 탑골공원 삼일문 앞에서 창립식을 열 었다. 지난해 9월 창 립 준비모임을 출범 한 이들은 119 구급 대가 필요한 지구를 연상시킬 수 있는 올 해 첫 달 19일로 창 립일을 정했다고 밝 혔다. 이들은 창립선언문을 통해 “지금 여기가 긴급 상황이고 재난 상황이라는 엄중한 사실을 환기하고 싶었다.

윤정숙 ‘60+’ 기후행동 공동운영위원장
“기후 위기, 특정 세대 아닌 모두의 문제”
19일 탑골공원서 행사 “현장의 증인될 것”
60+ 기후행동이 지난 해 11월 “기후위기 현장의 증인 되기”의 일환으로 제주도를 찾고, 군사기지와 구상나무 숲 등을 방문했다. 60+ 기후행동 제공

 

60대 이상이 모인 만큼 행동 방식도 기존 기후 단체들과는 다를 수밖에 없다. 윤 위원장은 기후위기 현장을 찾아 ‘웅성웅성’거리고 ‘어슬렁’ 대겠다고 했다. 선명한 구호를 큰 목소리로 외치고 퍼포먼스도 벌이는 기존의 시민 행동과 다르게, 느리지만 현장감 있는 접근방식으로 해 보겠다는 것이다. 전국에서 119명을 모아 ‘60+ 119 기후행동대’를 꾸리고, 가장 먼저 석탄발전소 앞으로 향할 예정이다. 큰 소리로 구호를 외치는 대신 현장에 가 온종일 걸으며 ‘어슬렁어슬렁’ 시위를 할 예정이다. 또 주민, 현장 직원과 대화하며 ‘웅성웅성’ 댈 계획이다. 윤 위원장은 “에너지를 발산하는 방식은 우리 세대에 적절한 것 같지 않다”며 “황폐화 된 현장을 온몸으로 느끼고, 우리 세대가 현장의 증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85 사랑한다면 이제 바꿔야 할 때다 피케티 2021.06.04 187
84 후광 학술상 기조 강연 발표 자료 file 2021.06.15 190
83 영화가 던져주는 화두 - 부르고뉴, 와인에서 찾은 인생 2021.06.18 384
82 걸어가는 늑대 갤러리를 다녀오다 2021.07.30 133
81 역시 해러웨이 2021.07.30 167
80 재신론 (리차드 카니) 이방인에 대한 환대와 적대 사이 2021.07.30 201
79 한나 아렌트 정치와 법의 관계 2021.08.06 127
78 20대 남자와 여자의 거리 2021.08.12 176
77 정체성의 정치에 대한 논의 2021.08.25 114
76 오늘의 메모: 듣기를 명상처럼 -잘 듣기 2021.08.29 118
75 돌봄- 영 케어러 2021.09.13 106
74 호혜의 감각을 키우지 못한 남자의 노년 2021.09.13 121
73 요가 소년이 아침을 깨우다 2021.09.15 143
72 Deserter Pursuit,‘D.P’ 네플릭스 드라마 -폭력 생존자의 세계 2021.09.15 150
71 사티쉬 쿠마르- 세상은 구하는 것이 아니라 사랑하는 것 2021.09.15 96
70 군대 휴가 나온 청년과 fiddler on the roof (볍씨 마을 일기 20210923) 2021.09.23 125
69 지구 온도 1.5℃ 상승해도 되돌릴 기회 있다 (이오성) 2021.10.19 98
68 저신뢰 사회 (이상원 기자, 이진우) 2021.10.19 109
67 고정희 시선 초판본 (이은정 역음, 2012) 2021.10.19 107
66 박노해 괘종시계 2021.10.25 93
65 고나 그림 -캠브릿지 걷던 길 2021.11.02 117
64 또문 리부팅 2021.11.02 138
63 강릉 <2021 모두를 위한 기후정치> file 2021.11.03 131
62 2021 <경기예술교육실천가포럼> 패널을 열며 2021.11.03 128
61 박노해 양들의 목자 2021.11.03 136
60 페미니스트 비평 -때론 시원하고 때론 불편한 2021.11.04 257
59 초딩 3학년이 음악 시간에 부르려고 준비하는 노래(과나) 2021.11.12 194
58 이웃의 발견, 마을의 발견 (춘천) 2021.11.19 153
57 20211204 고정희 30주기 포럼 발제문 file 2021.12.05 96
56 20211204 고정희 30주기 포럼 발제 발표 자료 file 2021.12.09 141
55 12/16 청년 모임 강의 file 2021.12.14 190
54 영화 마션 2015년도 작품 2021.12.26 124
53 십개월의 미래, 카오스 코스모스 그리고 모계사회 2022.01.01 112
52 협동 번식과 모계사회 2022.01.01 119
51 10만년 전 사건, 공감능력의 출현과 협동 번식 (허디) 2022.01.05 152
50 사피엔스 번식의 에이스 카드는 외할머니 2022.01.30 96
49 피케티의 <21세기 자본>에 대한 하비의 마음 2022.01.30 94
48 토마 피케티 : 21세기 자본, 그리고 사회주의 시급하다 2022.01.30 129
47 남성 중심 문명 그 이후 (슬기로운 좌파 생활 서평) 2022.02.01 110
» 할머니들의 기후 행동- 동네 공원에서 놀기 2022.02.10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