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장자의 선택 아닌 선택

조한 2020.12.04 14:50 조회수 : 46

일기도 안 쓰고 구구단도 안 외우겠다고 하고 책도 안 보는 장자,

오로지 뛰어놀기만 하는 장자가 조금씩 걱정이 되기 시작.

 

자기는 자습지 같은 것은 절대 안 하겠다며 놀기만 한 장자에게 묻는다.

 

"받아쓰기 이렇게 다 틀려오면 어쩌나. 할머니랑 공부할래 학습지 선생님과 공부할래?" 

 

장자는 이제 학습지 공부방 다니고 맞춤법도 좀 알고 구구단도 외우기 시작했다. 

학습지 선생님이 초등 2학년 후반과 3학년 잘 보내야 한다고 했다고 한다.

안그러면 5학년때부터 영 못 따라 간다고 했다고 뭔가 느낀 것이 있는 모양이다.

 

좀 지켜보다가 적절한 시점에 이렇게 물을까 한다.

 

"매일 일기 쓸래 도서관 가서 매일 책 한권씩 골라서 읽을 래?"

 

1980년대 90년대만해도 그냥 자율적으로 크게 두면 되었다.

적절하게 통제된 환경, 선택성이 별로 없었던 상황에서의 성장.

그러나 지금은 모든 것이 변했다.

너무나 어릴 때부터 훈련된 선행학습자들 사이에서 공부해야 하고

몹시 사악해진 상황을 살아간다.

1) 선택을 주어야 움직이는 자기주도(?) 세대- 어릴 때부터 모든 것에 선택을 준 결과로 몸에 벤 습을 어찌할까?

자기가 오롯이 선택했다고 느낄 때 마음이 움직인다. 아니면 "왜 내가?" 라면서 몸도 마음도 움직이지 않는다.

2) 바운더리(한계)를 지어주지 않으면 마냥 헷갈리는 시대임을 감안 

 

할 수 없이 양육자가 머리를 굴리게 된다. 

 

어쨌든 좋은 아줌마 학습지 선생님 덕분에 즐겁게 동네 공부방을 다닌다.

다양한 인연/친척을 새로 만나는 것은 좋은 일이고

지금 세상에 학습지 아줌마들의 역할이 지대하다.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공지 교실 공동체 프롤로그 2010.11.11 39991
공지 이론과 실천 프롤로그 2010.11.11 15590
3448 secret 2021.03.01 0
3447 secret 2021.02.28 0
3446 secret 2021.02.28 0
3445 영등할망이 만드는 바람과 존재의 지도 2021.02.27 25
3444 새로 작성해야 할 어린이 고전 리스트 2021.02.27 27
3443 secret 2021.02.25 0
3442 [어딘의연연 - 새해호⑦] 미래소녀 옌도빈 2021.02.25 26
3441 secret 2021.02.25 0
3440 울프 스타르크, 동화의 묘미, 강추 2021.02.15 17
3439 나무늘보 작은 도서관 약속 2021.02.04 27
3438 2016,17년도 서울은평 혁신 파크 놀이터 약속 2021.02.04 16
3437 secret 2021.01.19 0
3436 secret 2021.01.19 0
3435 secret 2021.01.19 0
3434 코로나19가 ‘해방’인 아이들 2021.01.02 41
3433 secret 2020.12.06 0
» 장자의 선택 아닌 선택 2020.12.04 46
3431 공부를 왜 해야 하냐는 장자에게 2 2020.11.30 50
3430 2020 9/3 12년생 초딩 2학년이 보는 유튜브 2020.11.30 68
3429 공부를 왜 해야 하냐는 장자에게 2020.11.30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