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9월 17일 순자 언니 한글 공부

조한 2022.09.22 16:11 조회수 : 60

순자 언니 소원이 글을 쓰게 되는 것이라 하신다.

그래서 공부를 시작했다.

글을 다 읽는데 받아쓰기가 전혀 안 된다. 

아  읽을 줄 아시니까 금방 읽으실거라 장담했다.

 

웬걸, 기억력은 아주 좋으시고

소리는 들을 줄 모르시니 표음문자 배우기는 쉽지 않다

며칠 걸려 그것을 알아내고 

오늘은 이응과 미음 공부만 했다. 

 

오전 중에 적당한 시간에 가서 한시간 공부하다 온다.

과일도 깎아 주고 감자도 튀겨 준다.

책 값 받으라고 계속 그러신다.

 

"궁리가 터지지 않아.

글이 속간에 안 들어온다.

나는 천상걸이여 (조금 알다 말다 한다.)"

하며 막 답답해하신다. 

 

9월 27일 

 

가만히 보니 글자와 소리를 연결하지 않고 그냥 읽으시고 계시다.

외워서 읽는 것.

<읽기 자신감>이라는 책을 국어교사가 추천해주어서 도서관에서 찾아보았다.

난독증과 함께 이 문제를 다루고 있었다.

입술 소리 등등으로 잘 분석이 되어 있었다.

그러나 그런 식으로 가르치는 것은 역시 효과적인 방법은 아니었다.

이미 글을 읽으시는 분이라 다른 접근이 필요하다.

 

맞춤법 자체가 너무 복잡하다는 것도 알게 되었다.

세종 대왕의 잘못이 아니라 그 후대 맞춤법을 체계화한 분들의 잘못이 있는 것 같다.

 

그래서 결국은 소리나는 대로 쓰는 연습에 들어갔다.

사투리 그대로 소리나는 대로 쓰기.

소리에 대해 이제 좀 감을 잡기 시작하셨다.

 

앞으로 얼마나 걸리려나....

 

KakaoTalk_20220922_160840986.jpg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285 부산 마을건강센터 file 2022.11.23 19
284 11월 번개 영화관 update 2022.11.19 28
283 8년이 지난 세월호 이야기 file 2022.11.18 19
282 엄기호 애도는 사회의 크기를 결정한다 2022.11.15 35
281 춘천 문화도시 기조강의 file 2022.11.14 23
280 애도를 추방하려는 사회- 4.16 재난 인문학 심포지움 2022.11.14 51
279 조민아 컬럼 ghost dance 2022.11.02 45
278 AI 시대 문해력 ppt 수정 file 2022.10.04 79
» 9월 17일 순자 언니 한글 공부 file 2022.09.22 60
276 우연성에 몸을 맡기는 것 2022.09.22 75
275 9/18 아침 단상 <신들과 함께 AI와 함께 만물과 함께> 2022.09.18 134
274 AI 시대 아이들 긴 원고 file 2022.09.12 61
273 8월 6일 LA 엿새째 file 2022.08.07 72
272 8월 5일 LA 다섯번째 날 2022.08.05 35
271 8월 4일 LA 네번째날 한국 소식 2022.08.05 55
270 8월 3일 LA 브렌트우드 집의 정원수와 풀들 file 2022.08.05 66
269 8월 2일 천사의 도시 둘쨋날 file 2022.08.05 27
268 8월 1일 LA 둘쨋날 월요일 file 2022.08.04 37
267 다시 천사의 도시 LA 첫쨋날 file 2022.08.04 34
266 맘모스 마지막 날 죄수들의 호수 file 2022.08.04 29
265 ageism '플랜 75' 여고 카톡에 오른 글 2022.08.04 35
264 맘모스 14일째 금요일 록 크릭 대신 루비 레이크 file 2022.08.03 19
263 맘모스 13일째 스키 대신 자전거 file 2022.08.03 20
262 맘모스 12일째 요세미티 행 file 2022.07.29 45
261 맘모스 11일째 트롤리 일주, 그리고 잼 세션 file 2022.07.29 40
260 맘모스 10일째 크리스탈 레이크 file 2022.07.26 52
259 맘모스 9일째 레게 파티 file 2022.07.25 49
258 맘모스 7일째 file 2022.07.23 44
257 맘모스 6일째 file 2022.07.22 52
256 맘모스 5일째 file 2022.07.21 40
255 맘모스 4일째 file 2022.07.21 39
254 맘모스 3일째 타운 트롤리 그리고 오래된 관계 file 2022.07.19 66
253 오늘의 주기도문 2022.07.19 50
252 맘모스 레이크 둘쨋날 file 2022.07.19 45
251 노희경의 기술, 겪어낸 것을 쓰는 삶의 기술 2022.07.19 62
250 맘모스 레이크 첫쨋날 2022.07.18 53
249 아랫목에 버려졌다는 탄생신화 2022.07.18 24
248 오랫만의 기내 극장에서 본 영화 세편 2022.07.13 44
247 발제 제목은 <망가진 행성에서 AI와 같이 살아가기> 정도로 2022.07.13 49
246 제주는 잘 진화해갈까? 제주 출신 지식인의 글 2022.07.13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