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Field Trips Anywhere
CHO(HAN)Haejoang

11월 번개 영화관

조한 2022.11.19 06:49 조회수 : 71

거래 완료 : 한국의 청년들의 현재를 잘 보여줌.

한예종 졸업 작품인 듯- 십년후 감독의 작품을 기대한다.

오랫만에 푸쉬킨의 시를 만나다.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슬퍼하거나 노여워말라.

설음의 날을 견디면 머지않아 기쁨의 날 돌아오리니

모든 것은 일순간에 지나간다. 그리고 지나간 것을 다시 그리워진다>

 

수프와 이데올로기:

세 아들을 북으로 보낸 제일교포 가족 이야기. 이데올로기 시대가 끝나가는 것을 담담하고 따뜻하게 그려낸 수작.

양영희 감독의 다른 작품들도 챙겨봐야겠다. 특히 디어 평양, 굿바이 평양.

 

에브리싱 윌 체인지: 

멸종을 피할 수 있음을 보여주려는 판타지 영화.

2050년 상황에서 2020년을 봄. 

우울한 상황을 더 이상 우울하게 그려내지 않기로 한 마음을 읽는다.

장자 또래가 보면 좋아할까....

 

피가로 피가로 피가로:

아름다운 오페라 가곡을 들으며 오랫만에 그냥 즐거움.

기분 전환을 확실하게 해주는 영화다.

다시 오페라 아리아를 들어야겠다.

 

 

 

목록 제목 날짜 조회수
309 탐라도서관 3월 강의 주제 2023.02.01 24
308 10세 두명을 위한 인문학 실험 교실 file 2023.02.01 18
307 3주간 그린 그림 정리 file 2023.02.01 17
306 작심 3일로 끝난 일기, M의 일기로 대체 2023.02.01 24
305 1월 23일 2023.01.24 17
304 1월 21 토, 22 일 2023.01.24 35
303 16일에서 20일 2023.01.24 24
302 사피엔스 캠프 2- 소년의 성년 file 2023.01.20 26
301 한강의 <작별> 2023.01.19 30
300 권력과 사랑에 대하여 -조민아 책에서 2023.01.18 37
299 코올리나 13에서 15일 2023.01.16 13
298 코올리나 일지 둘쨋날 2023.01.15 23
297 글방 전성시대 (어딘 김현아) file 2023.01.14 23
296 또문의 새해, 부지런한 글쓰기 2023.01.14 32
295 답신 조한 2023.01.14 26
294 또문 1월 편지 2023.01.14 13
293 Dall-e가 그린 시니어 페미니스트 그림 2023.01.14 13
292 오랫만에 여행 일지를 쓰다 2023.01.13 17
291 사피엔스 캠프 1 :마음을 찾아 file 2022.12.22 77
290 부산건강 마을센터 성과공유회 file 2022.12.12 81
289 문학이라는 사나운 팔자와의 동거 2022.12.04 94
288 비판적 작가의 재발견- 오웰의 장미 2022.12.04 92
287 존엄사에 관한 영화- 잘 죽는다는 것 2022.12.01 93
286 도서관 연합회 길위의 인문학 마무리 특강 file 2022.12.01 136
285 부산 마을건강센터 file 2022.11.23 73
» 11월 번개 영화관 2022.11.19 71
283 8년이 지난 세월호 이야기 file 2022.11.18 62
282 엄기호 애도는 사회의 크기를 결정한다 2022.11.15 81
281 춘천 문화도시 기조강의 file 2022.11.14 56
280 애도를 추방하려는 사회- 4.16 재난 인문학 심포지움 (8년전) 2022.11.14 82
279 조민아 컬럼 ghost dance 2022.11.02 82
278 AI 시대 문해력 ppt 수정 file 2022.10.04 109
277 9월 17일 순자 삼춘 한글 공부 file 2022.09.22 89
276 우연성에 몸을 맡기는 것 2022.09.22 103
275 9/18 아침 단상 <신들과 함께 AI와 함께 만물과 함께> 2022.09.18 161
274 AI 시대 아이들 긴 원고 file 2022.09.12 88
273 8월 6일 LA 엿새째 file 2022.08.07 106
272 8월 5일 LA 다섯번째 날 2022.08.05 66
271 8월 4일 LA 네번째날 한국 소식 2022.08.05 79
270 8월 3일 LA 브렌트우드 집의 정원수와 풀들 file 2022.08.05 91